Venta LW-44

January 25, 2012

Venta LW44

Buying Motive

기존에 초음파식 가습기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. 아기가 태어나고 나서 방과 거실을 같이 가습해야 할 필요가 있어서 가습기를 하나 더 알아보게 되었습니다.

초음파식 가습기를 하나 더 들이는 것은 여간 귀찮은 일이 아니었습니다. 초음파식이든 가열식이든 기존 가습기의 가장 불편한 점은 청소 입니다. 매일, 아무리 늦어도 이틀에 한 번은 깨끗하게 씻어줘야 물때도 생기지 않고 석회도 없앨 수 있는데, 기존의 물통은 참으로 복잡하게 되어있어서 구석구석 닦기가 어려웠습니다. 그렇다고 가습기 살균제를 쓸 수도 없어서 일단은 구매 대상에서 제외하였습니다.

대안으로 이것저것 찾아보면서 눈은 높을 대로 높아져, Airwasher라 불리는 자연 대류가습식 가습기를 보게 되었고, 그 중 원조라 할 수 있는 Venta Airwasher를 구매하였습니다. Airwasher 중 꽤 잘 팔리던 것이 삼성이었는데, 삼성의 공기청정 + 대류가습기는 디스크 부분에 녹이 생긴다고 하여 구매를 고민하였다가 포기했습니다.

Impression

다른 회사의 가전과 다르게 벤타는 참 밋밋한 외관을 가지고 있습니다. 보기에는 무거워 보이나 물을 채우지 않은 상태에선 꽤 가볍습니다. 검은색의 외관은 밋밋하지만, 특별히 모나지 않아 질리지는 않습니다. 기존 제품은 외관에 불이 들어오는 부분이 없어서 동작을 하는지 확인할 방법이 없었다고 하는데, 제가 구매한 신형은 푸른 LED 등이 동작 상태와 몇 단으로 돌고 있는지를 보여주고 있어서 좀 더 나은 것 같습니다.

내부 구조는 정말 단순합니다. 분해가 무척이나 쉽습니다. 하부 물통, 디스크, 상부 통과 팬을 모두 분리할 수 있어서 청소하기 쉽습니다. 그러나 디스크가 촘촘히 되어있어 디스크 사이를 청소하는 것은 꽤 번거로워, 청소할 때엔 그냥 따뜻한 물에 식초를 풀어서 담가두고 헹구는 정도로 끝내고 있습니다.

Usability

벤타는 처음 보는 누구라도 1분 이내에 어떻게 사용할지 알 수 있습니다. 자연 대류 가습 방식이라 습도를 조절할 수도 없어서, 그저 전원과 팬 속도 조절버튼 2개만 있습니다. 하부 물통에 물을 10리터 가량 채우고 바이오압소바라 불리는 첨가물을 넣어주면 준비가 끝나게 됩니다.

바이오압소바 덕분에 매일 청소할 필요도 없이 15일에 한 번씩 청소하면 돼서 참 간편합니다. 그 사이에 하부 물통을 몇 번 보았지만, 물때가 끼는 경우는 없더군요.

Advantage

Disadvantage

Alternative

만일 벤타의 엄청난 가격이 망설이신다면 대안이 있습니다. 동일한 방식에 팬이 없는 국산 제품이 있고, 그 제품에 팬을 추가로 달 수 있습니다. 가이아모 3214 제품인데 사이트 들어가셔서 한번 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.

이 제품에 대한 리뷰는 가이아모 3214 사용기 페이지에 있습니다.

Comment system is closed. Please send email to if you have any question or advise.